본문으로 바로가기

 


유태인의 자산상속 지혜


유태인들은 세계 어디를 가도 상권을 잡고있다. 미국 정치를
움직이고, 세계 경제를 주름잡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다이아몬드의 거리로 일컬어지는 맨해튼 47번가! 세계 다이아
몬드 시장은 유태인들이 거의 휘어잡고 있는데, 이는 방랑 생
활을 하던 유태인들에게 다이아몬드는 목숨과도 맞바꿀 만큼
가치있는 상품이었기 때문이다. 그러나 그들이 정작 돈을 번 방
법은 따로 있다.

"증조부에게 아무것도 물려받지 못한 조부모는 나의 부모를
위해 500달러의 보험을 들고 세상을 떠났다. 부모님은 그 500
달러의 종자돈으로 10만 달러의 보험을 계약했다. 나는 그 10
만 달러를 가지고 100만달러를 만들었고, 100만 달러는 종자
돈이 되어 1천만 달러가 될 수 있었다."

어느 유태인 부호가 한 말이다. '살아서는 다이아몬드, 죽어서
는 보험'
을 굳게 믿는 유태인들, 그들의 자손은 인생의 출발점
에서부터 다른 나라 사람들과는 다를 수밖에 없다. 그들의 부
를 늘리고 그리고 부를 상속하는 방법을 배워 보면 어떨까...


재벌은 망해도 3대가 먹고산다는말이 생각나네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